스트레스도 포트폴리오를 잘 짜자   

2008. 2. 20. 16:59

      "사업하고 나서 어떤 점이 좋으세요?"

이런 질문을 종종 받는다. 대개 직장을 다니고 있는 회사원들이 많이 물어본다. 그때마다 나는 이렇게 대답한다.

      "스트레스가 적거든요"

이렇게 말하면, 의아스러운 듯 다음과 같이 반문을 해온다.

      "아니, 사업하시려면 이것저것 굉장히 신경 쓸 게 많은데 스트레스가 적다구요?"

나는 자신있게 이렇게 대답한다.

      "네. 사실 양적으로 보면 스트레스가 더 많습니다. 하지만 질적으로는 다릅니다.
       직장 다닐 때 받는 스트레스는 남이 나에게 주는 네가티브(Negative) 스트레스
       이지만, 사업을 하면서 받는 스트레스는 내가 나 스스로에게 주는 포지티브
       (positive) 스트레스이니까요. 어떤 스트레스가 좋을 것 같습니까?"


포지티브 스트레스 :   나 → 나
네가티브 스트레스 :   남 → 나


남이 나에게 강제로 부과하는 스트레스처럼 몸을 상하게 하는 일은 없다. 하지만 그렇다고 회사를 때려치고 나올 수는 없는 일이다. 사업이란 게 쉬운 일은 아니기 때문이다.

해결방법은 없을까? 많은 사람들이 "피할 수 없으면 즐겨라"라는 말을 한다. 멋있어 보이는 말이지만 진부한 말이라서 마음에 들지 않는다. 즐기기 싫은데 어떻게 즐기란 말인가?

그렇다면 이렇게 해보는 건 어떨까? 남이 나에게 주는 스트레스를 줄이기 위해 내가 나에게 주는 스트레스의 크기를 늘려 보면 어떨까? 네가티브를 줄이는 효과적이고 유일한 방법은 포지티브를 늘리는 것 아닐까?

남이 나에게 스트레스를 주기 전에 내가 먼저 선수를 치면 남이 나에게 스트레스 줄 여지가 생기지 않는다. 내가 스스로에게 부과할 스트레스의 양은 커지긴 하겠지만, 스트레스의 총량은 변하지 않는다. 변하는 것은 '스트레스의 포트폴리오'다.

현재의 스트레스 포트폴리오를 가만 들여다 보라. 만일 네가티브 쪽이 많다면 당신의 삶은 무척 피곤할 것이다. 어차피 받아야 할 스트레스의 총량이 같다면, 내가 내 스스로에게 부과할 스트레스를 늘이도록 하라. 그게 건강에 좋다.

포지티브 스트레스를 늘리는 방법은 자아의 성장을 위해서도 좋다. 네가티브 스트레스는 몸과 마음에 상처를 입히지만, 포지티브 스트레스는 삶을 살 찌우며 보다 나은 '나'를 만드는 원동력이 되기 때문이다.



인퓨처컨설팅의 포스트는 아이폰 App으로도 언제든지 볼 수 있습니다. 다음의 링크를 눌러서 여러분의 아이폰에 inFuture App(무료)을 설치해 보세요.    여기를 클릭!


** 이 글이 업무에 도움이 된다면 '자발적 원고료'로 글쓴이를 응원해 주세요. **
(카카오톡 > 더보기 > 결제) 클릭 후, 아래 QR코드 스캔



혹은 카카오뱅크 3333-01-6159433(예금주: 유정식)

Comments

  1. Favicon of http://heart2heart.tistory.com BlogIcon 행복한 나눔 전도사 2008.02.21 17:40

    와~ 포지티브 스트레스~ 정말 동감합니다. 작년까지 에델만에 근무하다가 올해 국제개발NGO 지구촌나눔운동으로 이직했는데, 요즘 제 마음이 그래요~ 혼자서 알아서 해야하고, 여러가지 아이디어를 생각해내고 실현시켜야 한다는 점에서 안정된 조직 안에 있을 때보다 오히려 스트레스는 많을 것 같은데, 그 스트레스가 네거티브한 것이 아니라 포지티브한 것이라서 제가 즐거운가 봅니다. 호 선생님 블로그 타고 왔어요. 종종 들르겠습니다. ^^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php.chol.com/~life89/blog/infuture BlogIcon 유정식 2008.02.21 20:22

      반갑습니다. 나눔전도사님. 블로그에 가 보니 좋은 일 많이 하고 계시는 분이시군요. 존경스럽습니다. 저는 제 앞가림 하느라 바쁜데...

      앞으로 종종 놀러와 주세요. 나눔전도사님 블로그를 북마킹해 놓겠습니다.

  2. 쉐아르 2008.02.27 13:50

    지난번에 읽어보고, 오늘 또 생각이 나서 또 와서 읽습니다. 포지티브 스트레스로 네거티브 스트레스를 몰아내자. 너무 멋진 말입니다.

    결국 미래를 생각하며 저 자신에게 적당한 푸쉬를 해야하는 것 같습니다. 문제는 실천이 잘 안된다는 거죠. 요즘 회사일에 좀 여유가 생겼는데, 이 귀중한 기회를 뚜렷한 결실 없이 보내고 있는 제가 참 한심하면서도, 별로 나아지지가 않습니다. 이 게으름증을 어떻게 해결할 수 있을까요? ㅡ.ㅡ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php.chol.com/~life89/blog/infuture BlogIcon 유정식 2008.02.27 20:45

      제가 쓴 글이 마음에 드신다니, 제가 더 기쁩니다.
      쉐아르님처럼 고민을 하신다는 게 포지티브 스트레스 아니겠습니까?^^
      게으름에서 벗어나려 하기 보다는, 게으른 자신을 제3자 관점으로 관찰을 해보세요. 그럼 답을 찾을 수 있지 않을까요?

      감사합니다.

  3. Favicon of http://realfactory.net BlogIcon 이승환 2008.03.12 15:21

    자기 주도적으로 일을 해 나가야 하는 건가요? 아, 말은 너무 멋있는데 실제 하라고 하면 눈물겨울 듯 합니다. ㅠ_ㅠ

    perm. |  mod/del. |  reply.
  4. Favicon of http://mktarcadia BlogIcon skywalker 2010.02.23 11:34

    참 공감되는 솔루션이군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perm. |  mod/del. |  reply.
  5. Favicon of http://seanjk.tistory.com BlogIcon sean 2010.02.23 11:48

    무릎을 치고 읽었습니다. 도움이 되는 솔루션인걸요.
    제 케이스에 적용해봐야겠어요.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10.02.23 12:03 신고

      고맙습니다. 포트폴리오를 바꾸는 일도 그리 쉽지는 않습니다. 노력이 필요하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