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요즘 저에게서 떠나지 않는 의문 하나가 있습니다. 마음 속에서 자꾸 떠오르는 질문이지만 어떤 답을 내려야 할지 몰라서 미궁에 빠진 듯한 느낌입니다. 두 개의 입장이 서로 등을 돌리고 앉아서 제가 빨리 판단 내려주길 재촉하는 형국이랄까요?

제 안에서 싸우는 의문은 바로 이것입니다.

경영 컨설팅과 진보적 신념이 병존할 수 있을까?

경영 컨설팅을 한마디로 정의한다면, 기업이 처한 문제를 진단하여 바람직한 해결방법을 알려주는 자문 서비스입니다. 요즘엔 기업에서 꺼려하는 업무를 대신 수행해 주는 '아웃소시(Outsourcee)'로 그 위상이 낮아진 면이 없지 않지요.

경영 컨설팅의 고객은 누구일까요? 당연히 컨설팅을 의뢰한 기업이라 생각하겠지만, 구체적으로 따져 들어가면 다릅니다. 컨설팅을 발주하고 컨설팅 결과의 실행 여부를 결정하는 권한이 있는 사람들이 누굴까요? 바로 CEO를 비롯한 경영자들입니다. 좁은 의미의 고객을 '돈 주는 사람'이라고 정의한다면, 경영자들이 바로 '실질적인' 고객입니다.

그러한 까닭에 경영 컨설팅 서비스는 경영자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근로자나 노조 편에 서서 컨설팅을 수행하는 사례는 지극히 이례적으로 여겨지죠. 혹자는 이렇게 질문할지도 모르겠습니다. "기업의 문제를 잘 해결하려면 어떤 입장에도 치우침 없이 객관적인 관점을 견지해야 옳지 않겠나?"라고 말입니다.

그러나 현실은 그렇지 못합니다. 컨설팅 결과의 수용 여부를 결정하고 그에 따라 Fee를 지불할 권한이 경영자들에게 있으니, 컨설팅 업체는 은연 중(혹은 노골적으로) 경영자 편에서 보고서를 작성하게 됩니다. 노조가 의뢰하거나 요구한 컨설팅 프로젝트일지라도 돈줄을 경영자들이 쥐고 있기 때문에 노조의 입장을 대변하는 데에 한계가 있습니다.

사회과학엔 문외한이라 진보의 정확한 개념을 저는 잘 알지 못합니다. 그저 기업(경영자) 입장보다는 근로자 입장을 대변하고, 승자독식보다는 평등을 강조하며, 성장보다는 분배와 삶의 가치에 초점을 맞추는 가치가 진보라고 어렴풋이 짐작할 뿐입니다.

기업 경영의 관점에서 보면, 신자유주의가 부르짖는 기업 경영의 무한한 자유보다는, 도덕적 해이와 부조리를 제도 차원에서 통제해야 한다는 생각이 진보 이념인 듯합니다. (틀리면 지적해 주십시오.)

딱 들어맞지 않지만, 제가 지닌 신념의 스펙트럼은 진보 이념과 대개 일치합니다. '핵발전(원자력 발전)'을 지지한다는 측면에서 '진보주의(이런 말이 있나요?)'와 배치되기도 하지만, 스스로를 합리적 진보주의자라 여깁니다.

여기서 저의 심적 갈등은 오래 전부터 시작됐습니다. 경영자의 입장을 대부분 대변해야 하는 컨설턴트 vs. 진보적인 신념을 가진 컨설턴트. 물과 기름이군요. 어렵습니다.

어떤 분들은 '사회적 기업'이나 사회단체들을 대상으로 컨설팅을 하면 되지 않겠냐고 말할지 모르겠습니다. 허나 아직까지 우리나라에서 규모를 갖춘 사회적 기업은 별로 없습니다. 있다해도 아직 영세한 수준을 벗어나지 못해서 컨설팅까지 의뢰할 단계는 사실 아니죠. 마켓 사이즈가 작아서 컨설팅 업계 입장에서는 매력적이지 않습니다. '먹고 사는 문제'가 결부되면 경영자 입장을 대변하는 컨설팅 시장이 훨씬 매력적입니다.

갈피를 잡기 어렵습니다. 진보적 신념을 택한다면 컨설팅을 떠나든가, 사회적 기업이나 '약자'입장을 대변하는 재야 컨설턴트로 포지셔닝하든가 해야겠지요. 경영자를 대변하는 '실용적인' 컨설턴트로 진로를 굳힌다면 신념의 변절로 인한 뻔뻔함을 각오해야겠지요.

저의 내적 갈등이 앞으로 얼마나 계속될지 모르겠습니다. '비가 오면 짚신 장수가 한숨 쉬고, 날이 좋으면 나막신 장수가 한숨 쉰다'는 상황과 비슷합니다. 이렇게 '박쥐'처럼 내내 살지, 아니면 확실하게 입장을 정리하든지 결정을 내릴 시기가 오지 않았나 생각됩니다. 두고보면 알겠지요. ^_^

( 두고 보겠습니다! )


【한RSS로 편하게 제 블로그를 구독하세요】 
반응형

Comments

  1. Favicon of http://blog.daum.net/tjryu BlogIcon 미리내 2009.06.09 11:41

    솔직하게 갈등하시는 모습이 아름답습니다. 반드시 길이 있을 겁니다.

    perm. |  mod/del. |  reply.
  2. Favicon of http://realfactory.net BlogIcon 이승환 2009.06.09 12:41

    뭔가 오프더레코드를 다 까면 정말 재미있을 글 같은 느낌입니다-_-a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09.06.09 14:00 신고

      공개할 오프 더 레코드 없습니다. ^^... 만일 있어도 폭로하지 말고 덮어 두렵니다. ^_^

  3. Favicon of http://songkang.tistory.com BlogIcon 구월산 2009.06.09 15:18

    진보와 보수는 모두 이중성을 가지고 있다고 보기때문에 어느 한쪽에 포함되기를 싫어하는 저는 회색분자인지도 모릅니다. 회사입장과 노동자입장이 서로 반대쪽에 있을까하는 생각도 해보는데 회사마다 좀 다르지 않을까 싶습니다..
    부디 좋은 결론을 도출해내시길.. ^^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09.06.09 17:55 신고

      네, 장단이 모두 있지요. 회색분자가 될지, 어느 한쪽을 택할지, 요새 들어 고민이 많이 되네요. 답은 저 너머에... ^_^

  4. Favicon of http://b4known.tistory.com BlogIcon 대흠 2009.06.09 20:41

    독서 릴레이를 거꾸로 거슬러 들렀습니다. 인생이란 걸 안다고 할 순 없지만 굳이 진보나 보수로 갈라 놓고 내 입장을 거기다 맞출 필요가 있는지 모르겠네요. 물론 저도 비슷한 갈등이 없는 건 아니죠. 재건축 아파트를 위해서는 MB를 지지해야 하고 인간적으로는 혐오감이 들고... 그냥 자유롭게 사십시오. 마인드콘트롤 강사가 한 말을 한 번 더 써 먹어야겠습니다. "이 무한한 우주에서 누가 맞고 누가 틀리는가? 다 맞다!" 마이클 큐튼 박사의 '영혼들의 여행'이란 책을 보면 진보를 택하든 보수를 택하든 이승에서 자기한테 주어진 과제 학습일 뿐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죠. 물론 그 양반 책 내용이 사실이란 전제하에서 말이죠. ^^ 암튼 이렇게 인연을 맺게 되니 기쁘군요. ^^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09.06.09 21:02 신고

      인생이 길어봤자 100년도 안되는데 진보냐 보수냐를 가르며 사는 게 큰 의미가 없겠지요. ^_^ 하지만 때론 격한 갈등에 휩싸이지요. 기성의 이념을 제가 선택하는 문제라기보다는, 제 신념이 경영컨설팅의 세계와 따로 노는 듯한 느낌이 자주 들기 때문입니다. ^_^ 사이버 상이지만 종종 이야기 나누도록 하시지요. ~~ ^^

  5. Favicon of http://mindprogram.co.kr BlogIcon 최동석 2009.06.10 15:40

    마음이 깨어 있다면, 그리고 영혼의 속삭임을 받아들인다면, 진보적인 입장을 취하지 않을 수 없을 것 같습니다. 기득권에 안주하는 보수적 태도는 사회를 매우 경직되게 하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지요.

    말씀하신 것처럼, 컨설턴트로서 진보적 입장을 갖는다는 것은 용기를 필요로 합니다. 현실과의 슬기로운 조화를 필요로 하겠지요.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09.06.10 16:47 신고

      고맙습니다. sweet spot을 찾느라 어제 밤은 잠을 못 이루었습니다. 인생 선배님으로부터 좋은 말씀을 들으니 마음이 한결 가볍습니다. ^^

  6. Favicon of http://www.heybears.com BlogIcon 엉뚱이 2009.06.10 23:08

    어떻게 결론이 날지 궁금하네요. 물론 유정식님께서는 힘든 과정이시겠지만요. 정말 고민되시겠습니다. 감사합니다.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09.06.11 09:53 신고

      응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살면 누구나 하는 고민을 제가 별스럽게 고민하나 봅니다. ^^

  7. Favicon of http://mbastory.tistory.com BlogIcon 5throck 2009.07.29 12:57

    던지신 화두가 싶지 않은 주제인 것 같습니다. 저도 유사한 고민을 하고 있어서 저 스스로에게도 반문이 되는 것 같습니다.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09.07.31 03:48 신고

      네. 쉽지 않은 질문이지요. ^^ 계속 고민하면 길을 찾을 수 있으리라 그저 믿을 뿐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