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익스플로러 8.0을 사용 중이다. 7.0보다 확실히 빨라져서 만족스럽다. 간혹 프리즈(freeze)되어 강제 종료해야 하는 불편이 없지 않지만(솔직히 불만스럽지만) 향후에 개선되리라 본다.

그런데 오늘 인터넷을 사용하다가 아래의 화면이 불쑥 튀어 나왔다. 보자마자 헛웃음이 비져 나오고 말았다. '이게 무슨 말이야?'


"인터넷에 연결되어 있는 것으로 보이지만 인터넷에 다시 연결하고 싶어할 수도 있습니다."

도대체 무슨 말인지? 한글은 한글인데, 도통 이해가 안 되는 문장이다. 이 문장엔 주어가 생략됐는데, 아마 '컴퓨터'가 주어인 듯하다. 이 생략된 주어를 집어 넣어보자.

"이 컴퓨터는 인터넷에 연결되어 있는 것으로 보이지만
                            인터넷에 다시 연결하고 싶어할 수도 있습니다."

주어를 넣으니 첫째 줄의 내용은 이해가 된다. 하지만 둘째 줄은 무슨 말인지 쉽게 들어오지 않는다. 인터넷에 연결되어 있는 것으로 보이는데 왜 다시 인터넷에 연결하고 싶어질까? 연결되어 있는데 왜 연결하려는 수고를 아끼지 않을까? 문제 해결에 전혀 도움이 안 될 뿐만 아니라 앞뒤조차 맞지 않는 이 문장은 어디에서 유래됐을까?

영문판 IE 8.0을 못 봐서 영어 원문이 뭔지는 모르겠으나, 그간 한글화된 여러 소프트웨어에서 어색한 번역 실태를 자주 접한 터라 이 문장 역시 십중팔구 영어를 충실히(?) 직역했기 때문이라 짐작된다. 아니면 단추 한 번 눌러서 자동번역기를 돌렸을지도 모를 일이다.

비단 IE 뿐만 아니라 Windows를 사용할 때도 요상한 한글 메시지를 종종 접하는데, 영문판을 쓰는 게 아예 낫겠다 싶을 때가 한두 번이 아니다. 특히 한글로 번역된 도움말은 도움말이라는 제목이 어색하기까지 하다. 잘못된 문장을 모두 나열하자면 두꺼운 책 한 권도 모자르리라.

작은 회사라면 그냥 웃어 넘기겠다. 하지만 전세계 운영체계를 휩쓸다시피하는 마이크로소프트 아닌가?  한글화에 너무 무성의하다.

아무리 시장 출시가 급급해도 한글화에 좀더 신경 써주기 바란다. 시간과 비용이 소요돼도 한글화 작업은 전문번역가의 손으로 완성해야 한다. 어느 누구도 따라오지 못할 정갈하고 품격 높은 한글화, 그게 시장점유율 1위의 강자가 2위그룹 기업에게 보여야 할 진정한 여유가 아닐까?

(추신) 이 문장의 영어 원문을 아시면 댓글로 알려 주시기 바랍니다.

--------------------------이 글에 덧붙입니다.(4월 25일)-------------------------------

위의 문장의 영어 원문장을 '랜덤여신'님이 알려 주셨다(감사합니다.)
It appears you are connected to the Internet, but you might want to try to reconnect to the Internet.

예상한 대로 영어 원문을 그대로 직역했음이 드러난다.
이 문장을 옳게 번역하면 다음과 같지 않을까?

이 컴퓨터는 인터넷에 연결돼 있으나 잠시 문제가 발생하여 사이트 접속이 원활치 않습니다.
다시 한 번 접속을 시도해 보거나, 아래와 같이 조치하십시오.

사용자를 배려하는 한글화가 이루어지길 기대한다.


** 이 글이 업무에 도움이 된다면 '자발적 원고료'로 글쓴이를 응원해 주세요. **
(카카오톡 > 더보기 > 결제) 클릭 후, 아래 QR코드 스캔



혹은 카카오뱅크 3333-01-6159433(예금주: 유정식)

Comments

  1. Favicon of http://barosl.com/ BlogIcon 랜덤여신 2009.04.23 22:38

    원문은 이것입니다.

    It appears you are connected to the Internet, but you might want to try to reconnect to the Internet.

    try의 의미가 빠져서 번역이 어색하게 되었군요.

    perm. |  mod/del. |  reply.
  2. Favicon of http://ninetail.wo.tc BlogIcon 나인테일 2009.04.24 01:37

    리눅스 배포판 한글화에 비하면 MS 한글화는 양반이지요..;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emailer.kr/wp/ BlogIcon jef 2009.04.24 11:44

      FLOSS의 경우는 아무래도 개개인의 자발적 참여로 이뤄지는 부분이다보니 그 정확성에 문제가 있는 경우가 많은 것이 사실입니다만, 마이크로소프트의 Internet Explorer 8의 경우는 상용 소프트웨어란 점을 고려해야 하지 않을까요.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09.04.25 12:58 신고

      (나인테일님) MS는 큰 기업이니 사용자의 기대도 큽니다. ^^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09.04.25 12:59 신고

      (jef님) 좋은 의견 감사합니다. ^^

  3. Favicon of http://arch7.net/ BlogIcon 아크몬드 2009.04.24 03:04

    ㅎㅎ

    perm. |  mod/del. |  reply.
  4. 후..;; 2009.07.11 00:57

    전 저희집 컴이 디도스 인줄알고 .ㄷㄷ;; 다행이 문제는 없군요 . 안심했음.;

    perm. |  mod/del. |  reply.
  5. 에라스무스 2009.09.15 17:08

    번역기 돌린거 맞네

    [당신이 인터넷에 연결되어 있는 것 처럼 보이지만,
    당신이 인터넷에 연결하려는 수도 있습니다.]-구글 번역기

    이거랑 뭐가 달라.

    perm. |  mod/del. |  reply.
  6. 엇.. 2010.04.17 00:54

    저기..저런문장이 계속 인터넷을처음 킬때마다 뜨는데..ㅠㅠ 어떻게하죠..??

    perm. |  mod/del. |  reply.
  7. 2010.05.07 03:57

    MS의 기술 문서인가요? 그런 것들도 걔네들은 기계 번역 하는 것 같던데...
    뭐 가끔 보면 access를 '접근'이라 번역 안하고 '액세스'로, homepage를 '홈페이지'가 아닌 '홈 페이지', Proxy를 '프락시'가 아닌 '프록시'로 Broadcast를 '방송'이 아는 음역으로 '브로드캐스트'로번 역하는 등 이런 점은 이해할 수 없으나, 그래도 MS 처럼 한글화 잘해주는 곳은 없는 것 같습니다.

    MS처럼 기준 정해져 있고, 스타일 가이드(번역 지침서) 제공해 주고 그런덴 없죠.

    perm. |  mod/del. |  reply.
  8. 글씨요 2010.09.03 18:56

    * 과도한 스타일 가이드는 적절한 번역에 방해가 되는 경우도 많습니다.

    * 최고의 (번역) 전문가를 투입했다고 하지만 받는 돈은 '최고'와는 거리가 멉니다.

    * 우리나라 번역자들, 다른 나라에 비교했을 때 기본 자질은 훌륭한 편입니다. 그러나 받는 만큼 일해주는 것이 '프로'입니다. 대가에 관계없이 최선을 다하는 것을 올림픽정신(아마추어리즘)이라 하죠.

    * 재번역해주신 문장은 원문의 뜻을 잘 담고 있습니다. 하지만 '사이트 접속...' 부분은 실제 번역자 입장에서는 머리에 떠올릴 수는 있더라도 뭔가 더 확인하기 전까지는 함부로 넣기가 어렵습니다. '아래와 같이....' 부분은 문제의 문장에도 불릿이 달려 있어 바로 위에서 언급한 '세 가지' 해결 방법 중 하나로서 아래 두 문장과 동등한 지위를 갖고 있다는 점에서 약간 부적절합니다.

    문제의 문장이 등장하는 맥락은 목적지 사이트(아마 맨 위 ".... 웹 페이지를 표시할 수 없습니다"의 원문에는 web page 앞에 the가 붙었을 겁니다)에 문제가 있는 건지 어디에 문제가 있는 건지 모르는 상황을 전제로 하는 것 같습니다. 따라서 문제의 문장은 "이쪽 컴퓨터의 인터넷 연결은 문제가 없는 것 같은데, 그래도 혹시 모르니 인터넷 연결을 다시 시도해보는 것도 방법이 될 수 있겠다"는 말을 최대한 (영어식으로) 정중하게 표현한 문장인 것 같습니다.

    대부분의 번역자들이 충분한 시간과 비용, 맥락 정보만 제공된다면 (특히 우리나라의 번역자들은) 이 정도의 번역은 실수 없이 해냅니다.

    외려, 요새는 영어 원문 작성하는 사람들이 개판인 경우가 많습니다. 너무 모호하거나 아예 말이 안 되는 문장들이 하나도 안 걸러지고 그냥 오는 경우가 많은데, 그걸 우리나라 번역자들이 값싼 비용과 촉박한 시간이라는 열악한 조건에서도 도저히 그냥 보낼 수 없어, 관련 맥락 정보를 리서치까지 해서, 알아서 제대로 번역해주고는 합니다. 그런데 '두어달 뒤에' 개정판이랍시고 걔들이 보내온 문서에서 해당 문장을 보면, 이미 앞서 울나라 번역자들이 알아서 다 고쳐놔서 구태여 새로 손볼 필요가 없었던 경우도 상당합니다.

    말이 길어졌네요. 요점은, 현재 기술 번역 분야의 번역 방식이 너무 '기계적'이라는 겁니다. 번역기를 돌리지 않고 사람이 직접하는데도 시스템이 '기계적'이니 기계적인 번역이 나올 수밖에 없습니다. 시스템을 기계적으로 운영하는 이유는 비용 때문이고요. 결국 문제는 돈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9. 맞습니다. 2010.09.09 22:15

    MS도 기술 문서 같은건 기계적으로 하다 보니...
    하지만 뭐 MS는 양반 이지요. 다른 회사(Adobe, Apple 등)들의 한글화를 보면 안습입니다. 특히 제가 이번에 맥미니를 써보게 됬는데, 맥은 진짜 한글화 너무 안습이더라고요. 직역한 부분이 너무 많고, 'Document'를 '문서'라고 번역이 가능한데 '도큐먼트'라고 한점, 'Sleep'를 '잠자기'로 직역한 점 등등 이해할 수가 없더군요.

    그나마 XBOX360, PC용 게임도 음성 한글화 까지 완벽히 해주고, 소프트웨어는 아이콘 까지 한글화 해주고 그런걸 보면 역시 MS만한데가 없더군요.
    스마트폰에서도 윈도우폰7이 출시되는데, 한국MS에서 한글화를 할 것이기에 더 기대가 되더군요.

    perm. |  mod/del. |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