붉은 가을을 찍다   

2011.11.06 16:35



어제(토)는 날씨가 마치 초여름처럼 더웠습니다. 반팔티를 입고 다니는 사람이 종종 눈에 띄었을 정도였죠. 11월에 단풍이 지고 낙엽이 길바닥에 가득한데, 기온은 스산하지 않으니 가을 느낌이 잘 나지 않더군요. 그래도 풍경만 보면 이제 만추입니다.

곧 겨울이 오고 2011년도 안녕을 고하겠죠?

공원을 여기저기 다니면서 찍어 본 사진 몇장을 올려 봅니다.
즐거운 가을 되세요.















** 이 글이 업무에 도움이 된다면 '자발적 원고료'로 글쓴이를 응원해 주세요. **
(카카오톡 > 더보기 > 결제) 클릭 후, 아래 QR코드 스캔



혹은 카카오뱅크 3333-01-6159433(예금주: 유정식)

Comments

  1. Favicon of https://baqui-blue.tistory.com BlogIcon 바퀴철학 2011.11.06 16:38 신고

    어디 공원인가요? 호수 풍경이 이쁘네요

    perm. |  mod/del. |  reply.
  2. 최기욱 2011.11.07 22:49

    유정식님 블로그에 있는 사진을 볼때마다
    사진이 참 아름답다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

    사진 찍기를 취미 중의 하나로 만들 생각이었는데
    유정식님 블로그에 있는 사진을 보니 그 마음이 더해지네요.

    그래서 한가지 여쭈워 보겠습니다. 이렇게 아름다운 화질로
    사진이 나오는 카메라 이름이 무엇인가요? ^^

    perm. |  mod/del. |  reply.
  3. 2011.11.09 13:40

    비밀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